상단여백
HOME 국회의원 법안발의 소식
송영길, 서해평화협력청 신설 법안 발의…"남북교류활성화"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전형민 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6일 '서해평화협력청' 신설을 골자로 하는 '정부조직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법률안에 따르면 '서해평화협력청'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4·27 판문점 선언'을 통해 합의한 서해평화협력특별지대 조성을 총괄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서해평화협력지대 관련 사업은 Δ평화수역 설정 Δ남북경제협력 Δ남북공동어로 Δ교통인프라 조성 Δ산업단지 건설 등 다수의 관련 부처 간 협력을 필요로 한다. 이 때문에 전문성과 책임성을 가지고 이를 적극 추진할 컨트롤타워 설립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법안을 대표발의한 송 의원은 "남북평화정착 및 남북교류활성화의 시작은 서해평화협력특별지대 조성에 있다"며 "통일부 산하에 신설되는 서해평화협력청이 그 구심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송 의원은 여당내 동북아평화협력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