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인천
안전한 먹거리의 시작은 농산물우수관리 교육에서부터
   
▲ 인천광역시
[국회신문] 인천시농업기술센터는 고품질의 안전농산물을 소비자에게 공급하기 위해 17일 농산물우수관리 인증에 관심 있는 농가를 대상으로 상반기 농산물우수관리 기본교육을 실시한다.

GAP 인증제도는 안전하고 위생적인 농산물을 소비자에 공급하기 위해 2006년 도입한 제도로 농산물의 생산부터 수확, 저장, 가공, 판매 단계까지 잔류농약, 중금속, 미생물 등의 위해요소를 종합적으로 관리하고 그 관리사항을 소비자가 알 수 있게 하는 제도이다.

이번 교육은 농산물우수관리기준 및 농산물우수관리인증제도, 농산물이력추적관리제도 관련 규정, 농약안전사용 및 작물별 재배기술에 관한 내용으로 진행된다.

GAP 인증을 받고자 하거나, GAP 기준에 따라 농산물을 생산·관리하고자 하는 자는 2시간 이상 교육을 반드시 이수해야 하며, 작업장 내 공동작업자가 실천할 수 있도록 조치해야 한다.

장영근 기술보급과장은 “농산물우수관리 확대에 따른 농업인 기본교육 수요 증가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기본교육을 실시해 소비자가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에 기여하겠다.”고 했다. 자세한 사항은 인천광역시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로 문의하면 된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