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북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 전철 기공식 개최사업비 2,982억 원, 길이 8.89km, 정거장 3개소
   
▲ 조감도
[국회신문] 경산시는 17일 대구광역시, 경상북도와 공동으로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 전철 기공식을 경산시 하양읍 소재 대구가톨릭대 100주년 기념 광장에서 가졌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 전철은 대구광역시 안심역에서 경산시 하양읍까지 총연장 8.89km, 정거장 3개소를 복선으로 2,982억 원을 들여 금년에 착공해 2022년 개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은 현재 설화명곡역에서 동구 안심역까지 28.4km를 운행하고 있으나 본 사업으로 8.89km를 연장해 총연장 37.6km를 운행하며, 열차는 하양읍 기준 약 10 ~ 16분 간격으로 운행하고 하양읍에서 안심역까지는 10여 분, 대구 도심지 까지는 40여 분 이내로 도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기공식은 최영조 경산시장을 비롯해 대구광역시장, 경상북도지사, 국토교통부, 학교, 기관단체, 지역 주민 등 1,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최영조 경산시장을 이 날 “본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해 주신 많은 관계자분과 지역주민들에게 감사드린다.”라며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 전철 사업은 우리시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본 사업과 연계해 지역 경제가 보다 활성화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 전철은 인근에 조성 중인 경산지식산업지구, 하양택지개발지구 등과 맞물려 엄청난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보이며, 경일대, 대구대, 대구가톨릭대, 호산대 등 인근 학교 학생들의 통학과 시민들의 교통 편의를 한층 더 증대시켜 보다 살기 좋은 생활 여건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