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與 "이재명 무죄 판결 존중…도정활동 적극 뒷받침할 것"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6일 직권남용과 공직선거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해 1심 법원이 모두 무죄를 선고한 것과 관련 "재판부의 판결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이렇게 말하면서 "이재명 지사가 이제부터는 버스 대책 마련, 일자리 문제 해소, 서민주거 안정, 청년 기본소득 강화 등 산적한 경기도정에 보다 집중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이어 "민주당은 이 지사의 도정활동을 적극 뒷받침할 것"이라고 했다.

이 대변인은 브리핑 직후 기자들과 만나 당원권 회복 여부에 대해 "정무적 판단에 따라 다를 수 있다"면서도 "오늘 1심 결과가 나왔으니 지켜봐야 한다"고 답했다.

이 대변인은 "(당원권 정지는 이 지사의) 의사에 따라서 유보한 것이기에 (당원권 회복은) 자신의 의사에 따라 판단이 돼야하지 않을까 싶고 이를 받아 당에서 판단해야할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이 지사는 스스로 모든 당직을 내려놓고 백의종군하겠다는 뜻을 밝혔고 당 지도부는 이를 수용해 당원권을 정지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