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릭핫이슈
유승민 "이희호 여사 남긴 민주주의 완성하는 게 여야 책무"
유승민 의원이 11일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서대문구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2019.06.11/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대표가 11일 고(故) 이희호 여사의 빈소를 찾아 "여야를 떠나서 진보보수를 떠나서 오늘의 정치인들은 김대중 전 대통령과 이 여사가 남겨주신 민주주의를 완성하는 것이 책무"라고 밝혔다.

유 전 대표는 이날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 여사의 빈소에서 조문한 뒤 기자들과 만나 "김 전 대통령과 이 여사님은 오늘의 민주주의가 있기까지 큰 역할을 하셨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두분이 정말 영면하시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