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서울
성동구청에 법원 민원발급기 설치로 법인 서류 발급 편리구청 1층 법원 무인민원발급기 설치, 송파 등 타 지역 등기소까지 가야하는 불편 해소
   
▲ 성동구청 외부에 설치된 행정서류 발급 무인민원발급기
[국회신문] 서울 성동구는 구청사 1층에 법원 전용 무인민원발급기를 신규 설치하고 법인서류 무인발급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구는 지역 내 등기소가 없어 관내 약 9,960여개에 달하는 등록법인들의 시간적·경제적 불편함이 있다는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하여 수차례 법원행정처와 협의 후 해당 장비를 설치했다고 설명했다.

법원 전용 무인민원발급기가 설치됨에 따라 법인인감증명서, 법인등기부등본, 부동산등기부등본 등의 서류를 편하게 발급 받을 수 있으며,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수수료는 1통에 1,000원이다.

현재 성동구는 법원전용 무인민원발급기 외에도 주민등록 등·초본, 가족관계등록부, 건축물대장 등 총 84종의 민원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는 무인민원발급기를 지역 내 총 28대 운영 중이다.

또한 구청사 외부에 무인민원발급기 1대를 이동 설치하여 야간, 휴일 등 24시간 더욱 편리하게 민원서류를 발급할 수 있게 됐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지역 내 소셜벤처 기업 등이 증가하고 있어 구청사에 법원 전용 무인민원발급기 설치로 법인 서류 발급이 편리하게 됐다”며, “기업들이 겪는 불편들을 해소하면서 성동이 더욱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