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충북
보은군, 재산세 24억559만원 부과
   
▲ 보은군
[국회신문] 보은군은 2019년 9월 정기분 재산세로 총 3만767건, 24억559만원을 부과했다고 지난 9일 밝혔다.

9월분 재산세는 매년 6월 1일 현재 관내에 토지, 주택을 소유하고 있는 자를 대상으로 부과되며, 납부는 이달 16일부터 30일까지 하면 된다.

주택분 재산세는 연간 부과세액이 20만원 이하인 경우 7월에 전액 부과되고, 20만원 초과의 경우에는 7월과 9월에 세액의 1/2 씩 각각 부과된다.

보은군은 지난 7월분 재산세를 포함하여 올해 총 37억3659만원의 재산세를 부과했다. 이는 전년보다 2억5584만원 증가한 금액으로 개별공시지가 상승 등이 주요증가 요인으로 분석됐다.

재산세 납부는 가까운 은행 등 수납기관을 방문해 직접 납부하거나 가상계좌, 인터넷지로, 위택스 등 다양한 방법으로 편리하게 납부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재산세는 군민의 복지와 지역발전을 위한 각종 사업 등 소중한 재원으로 쓰이고 있다”며 “자동이체, 인터넷, 신용카드 등의 납부 편의 시책이 추진 중인 만큼 꼭 납기 내 납부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