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북
감곡면, 경로당에 작두콩 차 나눔 행사 가져어르신 건강 증진 기여,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
   
▲ 감곡면, 경로당에 작두콩 차 나눔 행사 가져
[국회신문] 감곡면은 11일 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차를 나누는 ‘사랑의 작두콩 차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 행사는 2019년 감곡면 특수시책의 일환으로 직접 재배한 작두콩 차를 지역 내 49개 경로당에 전달해 어르신 건강 증진에 기여 하는 사업이다.

면 직원들과 이장협의회 임원진은 지난 5월 지역 내 휴경지 1천㎡에 모종을 식재하고 정성껏 재배해 9월에 작두콩 500kg을 수확했다.

이후 직접 세척과 절단, 건조와 덖음을 거쳐 차로 만들었다.

이희설 이장협의회장은 “면 직원과 이장단이 직접 재배한 작두콩 차를 마을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해 전달할 수 있어서 기쁘고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감곡면장은 “직원들이 정성껏 마련한 작두콩 차를 마시고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겨울을 나기를 바란다” 며 “앞으로도 지역에 맞는 특수시책을 개발·추진해 살기 좋은 감곡면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