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정활동
대안신당 "한국당, 방위비에 애매모호한 태도…입장 밝혀야"
대안신당(가칭)의 김정현 대변인. © 뉴스1


(서울=뉴스1) 김진 기자 = 제3지대 신당 창당을 추진하는 대안신당(가칭)은 19일 자유한국당을 향해 "방위비 분담금에 관한 입장을 밝히라"고 촉구했다.

김정현 대변인은 이날 오전 논평에서 "한국당이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인상 압박에 대해 애매모호한 태도를 취하고 있는 것은 국익에 도움이 안 된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이미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인상 압박은 도를 넘고 있다"며 "미국의 국익을 위해서면 비준권을 갖고 있는 대국회 로비를 하는 것은 당연하나, 정보위원장까지 대사관저로 불러 압박성 발언을 하는 것은 통상적인 로비 수준을 벗어나 결례에 가깝다"고 상황을 짚었다.

그러면서 "더욱이 미 관계자들이 너도나도 우리 국회 지도부를 접촉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한국당만 한미동맹이 위기라느니 하는 변명을 늘어놓으면서 다른 당들을 비난하며 나 홀로 행보를 보이고 있는 것은 큰 문제"라고 비판했다.

김 대변인은 "한국당은 언제까지 '딴나라당 청개구리' 심보를 벗어날 것인가"라며 "한국당은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인상 압박에 대한 명확한 입장을 밝힐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