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릭핫이슈
김기현 전 울산시장, '황운하와 배후세력 철저 수사해야'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 김기현 전 울산시장이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신이 경찰 수사를 받으면서 낙선했던 지난해 6·13 지방선거에 권력기관이 개입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2019.11.27/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