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기
사랑으로 속을 채운 “영북면 새마을 부녀회”만두빚기 행사
   
▲ 사랑으로 속을 채운 “영북면 새마을 부녀회”만두빚기 행사
[국회신문] 지난 14일 영북면 새마을부녀회는 영북면체육센터에서 설맞이 만두빚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외롭고 어려운 이웃들과 곧 다가올 우리의 전통 명절인 설날을 함께하고자 마련했으며 부녀회가 처음 생긴 이후부터 릴레이처럼 이어오고 있다.

행사에 참가한 한 회원은 “추운 날씨지만 함께 정성과 따뜻한 마음을 담아 만두를 빚으니 하나도 춥지 않았다”며 “모두가 훈훈한 설 명절을 맞이 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조명자 영북면 새마을 부녀회 협의회장은 “설날은 우리가 일 년 중 가장 손꼽아 기다리는 명절이다.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나 이웃들에게는 명절만큼 외로운 날이 없다고 한다”며 “그런분들께 조금이나마 행복이 되었으면 좋겠고 모두가 따뜻한 설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