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릭핫이슈
이인영 "美, 방위비 무리한 요구로 한미동맹 위태롭게 말아야"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정상훈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7일 진통을 겪고 있는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관련, 미국을 향해 "무리한 요구로 한미동맹을 위태롭게 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민주당 확대간부회의에서 "방위비 인상에서 중요한 것은 미국 정부가 납득할 만한 인상의 근거를 제시할 수 있어야 한다는 점이다. 미국 정부에 합리적인 태도 전환을 정중히 요구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언론 보도대로 미국이 주한미군의 역외 훈련비용과 순환배치 비용을 (방위비 분담금에) 요구한다면 지나치다"며 "동맹도 중요하나 동맹에게 일방적인 부담을 주는 것은 동맹의 근간을 위협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국민 92%가 한미동맹을 지지하지만, 미국 방위비 증액 요구에는 94%가 부정적인 의사를 밝혔다"며 "지난해 말 미국의 싱크탱크 한 곳이 진행한 여론조사 결과"라고 강조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