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충남
천안직산 도시첨단산업단지 산업단지계획 ‘승인’천안시, 2023년 준공 목표로 첨단업종 맞춤형 산업단지로 조성
   
▲ 천안직산 도시첨단산업단지 산업단지계획 ‘승인’
[국회신문] 천안시의 숙원사업 중 하나인 ‘천안 직산 도시첨단산업단지 개발사업’이 27일 국토교통부 승인을 받아 본격 추진된다.

직산읍 모시리 일원에 33만3872㎡ 규모로 조성되는 천안직산 도시첨단산업단지는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시행하며 총사업비 1921억원을 투입해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진행된다.

지난 2016년 1월 국토교통부 도시첨단산업단지 공모에 선정된 천안 직산 도시첨단산업단지는 2017년 12월 국토교통부에 산업단지계획 승인 신청 후 주민설명회, 관계기관협의, 국토교통부 산업단지계획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지난 27일 최종 승인 고시됐다.

산업단지는 산업, 연구, 업무, 상업 등 복합 공간으로 구성되며 직산역세권 일대가 향후 정보통신기술과 자동차부품, 디스플레이산업 등 첨단 업종을 직접화한 첨단산업 클러스터의 중심이자 맞춤형 산업단지로 조성될 전망이다.

시는 산업단지계획이 승인에 따라 앞으로 토지보상협의회 구성을 통해 보상절차를 이행한 후 조성공사를 본격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현재 추진 중인 LG퓨처일반산업단지, 북부BIT일반산업단지, 동부바이오 일반산업단지에 이어 직산도시첨단산업단지가 2014년 후보지 선정 이후 여러 난관을 극복하고 비로소 승인돼 착공을 앞두게 됐다”며 “차별화된 첨단 지식기반 일자리창출, 투자촉진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