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충남
예산군, 코로나19 피해자 과태료 ‘징수유예’ 등 지원자동차, 건설기계 과태료 체납처분 징수 유예, 납부기일 연기 등
   
▲ 예산군청
[국회신문]예산군 건설교통과는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를 입은 납부자를 대상으로 과태료 체납처분 및 징수 유예, 납부기일 연장 등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확진자와 격리자를 비롯해 확진자 방문으로 휴업 등의 피해를 입은 의료, 여행, 공연, 유통, 음식업, 숙박업체 등이다.

군은 우선 피해 납부자에게 과태료의 부과·징수와 관련된 개별법령 규정에 따른 징수 유예, 납부기일 연기, 분할납부 등을 지원하며 체납자의 재산압류나 압류재산 매각 등을 1년 내 범위에서 유예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영산 건설교통과장은 “이번 자동차 및 건설기계 과태료 관련 지원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며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