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서울
은평구, 구민과 상춘객들의 안전 위해 2020년 불광천 벚꽃축제 취소코로나19의 전파 우려로 2020년 불광천 벚꽃축제 취소 결정
   
▲ 벚꽃축제 관련 현수막
[국회신문] 은평구는 코로나 19 감염병 위기단계가 '심각' 단계를 유지함에 따라 확산방지 및 불광천 벚꽃길을 방문하는 구민과 상춘객의 안전을 위해 2020년 불광천 벚꽃축제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4월 초 2020년 불광천 벚꽃축제를 계획했으나,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대규모 인원이 모이는 축제 및 행사 개최가 어렵다고 판단해 전면취소 결정을 하게 됐다.

2020년 불광천 벚꽃축제 공식취소와 관계없이 벚꽃 개화시기에 맞춰 많은 구민들과 상춘객들이 불광천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은평구는 가급적 불광천 방문을 자제해주시기 바라며 불가피하게 방문할 시에는 마스크를 꼭 착용를 하고 안전거리 확보를 권고할 예정이다.

또한, 불광천변 주변 상가 및 음식점, 인도 등 벚꽃길 주변을 중심으로 방역 및 소독을 강화하고 상가에 자체 소독 강화 실시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답답하시더라도 가급적 불광천 방문을 자제해주시고 불가피하게 방문할 시에는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안전거리를 확보해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나를 보호하고 이웃을 보호하는 성숙한 에티켓으로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