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충남
천안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긴급돌봄서비스 현장 방문직접 도시락과 간식 배달해 청소년들을 만나 위로·격려
   
▲ 천안시 방과후아카데미가 청소년들에게 도시락을 제공하고 있다.
[국회신문] 천안시가 지난 26일 코로나19 확산 속에 긴급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태조산청소년수련관을 찾아 운영 상황을 점검했다.

시는 여가부의 지침에 따라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청소년을 대상으로 온라인을 통한 건강관리, 학습지도, 도시락 배달 등의 긴급 돌봄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이날 현장점검에서 천안시 관계자는 직접 도시락과 간식 배달에 나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심신이 지쳐있는 청소년들을 만나 위로를 전했다.

또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할 것을 당부하고 돌봄 서비스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했다.

도시락을 전달 받은 한 청소년은 “급식뿐만 아니라 온라인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주어서 집에만 있는 생활에서도 힘이 됐다”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끝나 선생님과 친구들도 만나고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