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충북
이낙연 전 국무총리, 음성군 호우피해지역 방문해 피해주민 민생 들어
   
▲ 이낙연 전 국무총리, 음성군 호우피해지역 방문해 피해주민 민생 들어
[국회신문]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5일 이번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북 음성군 감곡면을 방문해 호우피해 지역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아픔을 달랬다.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천재지변으로 인해 고통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의 어려움을 듣고 매우 안타까움을 느꼈다”며 “음성군 주민들이 하루 빨리 원래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음성군에서 복구에 힘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음성군에 대한 관심에 대해 감사드리며 이재민의 주거 및 생업 지원과 사유·공공시설 피해 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음성군 감곡면은 지난 7월29일부터 8월3일까지 6일 누적 강우량이 543mm에 이르는 기록적인 폭우로 도로 유실, 산사태, 하천 제방 유실, 농경지 침수 등이 발생했다.

이에 음성군은 인명피해 2명, 이재민 48가구 104명이 발생했으며 공공시설 523개소와 사유시설 351개소가 피해를 입었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