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남
무안군, 2019년도 지적재조사사업 완료토지경계 확정으로 분쟁 해소와 재산권 보호 기대
   
▲ 무안군, 2019년도 지적재조사사업 완료
[국회신문] 무안군은 2019년부터 추진한 무안읍 용월1지구, 일로읍 광암1지구, 삼향읍 지산1지구 일대 토지 1,413필지, 100만3570㎡를 대상으로 토지대장과 지적도를 새로 작성하고 8월 3일자로 사업완료 공고했다.

금번 대상지는 그 동안 지적공부와 토지 이용현황이 일치하지 않아 토지소유자들 간 경계분쟁과 측량민원이 빈번한 지역이었으나, 이번 사업을 통해 불일치했던 경계를 바로잡고 확정함으로써 주민간 분쟁해소, 토지 활용도 증가, 재산권보호, 국토의 효율적 관리 등 긍정적인 사업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무안군은 지난 5일 지적재조사위원회를 개최해 공부상 면적이 변경된 필지의 조정금을 산정했고 토지소유자에게 납부고지서와 수령통지서를 발송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더욱 적극적으로 지적재조사사업을 추진해 지적불일치를 해소하고 군민의 재산권 보호에 앞장서도록 하겠다”며 “토지소유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용원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