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기
하남 미사 17단지 아동돌봄공동체 ‘동동’ 개소23일 미사강변도시 17단지 아동돌봄공동체 ‘동동’ 돌봄공간 개소식 개최
   
▲ 하남 미사 17단지 아동돌봄공동체 ‘동동’ 개소
[국회신문] 하남시는 ‘2020년 아동돌봄공동체 사업 공모’에 선정된 미사강변도시 17단지 아동돌봄공동체 ‘동동’이 돌봄공간을 개소했다고 25일 밝혔다.

아동돌봄공동체사업은 마을에서 자발적으로 공동체를 조성, 지역여건에 맞는 돌봄을 추진해 돌봄 사각 시간을 해소하는 등 마을이 함께 아이를 돌보는 등 새로운 돌봄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동동’은 올해 초 공모에 선정, 경기도와 하남시에서 시설공사 및 돌봄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3년간 총 1억원을 지원받아 운영된다.

앞서 지난 23일 미사 17단지에서 개소식이 열렸으며 이날 김철수 일자리경제국장 포함, 최종윤 국회의원, 방미숙 의장 및 시의원, LH 주거복지지원처 김경철 처장 등이 참석해 개소식을 함께했다.

이날 개소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동동’과 단지 내 마을공동체 마주함, 청년공동체 청드림이 협업해 유튜브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김상호 하남시장을 대신해 참석한 김 국장은 인사말에서“한 아이를 키우는데 온 마을이 필요하다”며 “아이를 키우는데 있어서 부모의 역할 뿐만 아니라 내 아이만이 아닌 이웃의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