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기
경기도 ‘청소년안전망 플랫폼’ 열린다…10월 15일까지 명칭 공모친근하게 불릴 수 있도록 청소년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
   
▲ 경기도
[국회신문] 경기도가 위기에 놓인 청소년들이 쉽게 접근해 도움받을 수 있는 ‘청소년안전망 플랫폼’ 서비스 개시를 앞두고 명칭을 공모한다.

도는 경기도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함께 이-청소년안전망 플랫폼 명칭 공모전 ‘e-청소년안전망 플랫폼 이름을 지어주세요’를 28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공공·민간분야에서 지원되는 청소년에 관한 모든 정보를 종합해 ‘청소년중심’으로 제공하기 위해 마련되는 만큼 친근하게 불릴 수 있도록 청소년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해 제안할 수 있다.

온라인접수를 통해 1인당 1건씩 제출 가능하며 최우수작 30만원 등 34명의 공모우수자를 뽑아 온누리상품권 등을 지급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의 소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10월 30일부터 열리는 경기도 청소년안전망플랫폼은 도내 청소년, 청소년 자녀를 둔 보호자, 관계기관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구축되며 플랫폼을 통해 청소년에 대한 지원정보부터 서비스 신청까지 통합 제공된다.

김향자 도 청소년과장은 “청소년에게 가장 필요한 정보를 청소년의 눈높이에서 맞춤형으로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을 준비하겠다”며 “명칭공모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