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서울
은평구, 촘촘한 내부통제 제도 강화해 스스로 비리 예방에 앞장서기존 청백-e 시스템 운영개선 및 활성화로 각종 비리 예방 활동강화
   
▲ 은평구, 촘촘한 내부통제 제도 강화하여 스스로 비리 예방에 앞장서
[국회신문] 은평구는 자치단체 스스로 비리를 예방하고 행정 오류를 시정하기 위한 자율적 내부통제 제도를 강화한다.

자율적 내부통제 제도는 ‘청백-e 시스템’, ‘공직자 자기관리시스템’ 등 행정의 투명성·효율성·청렴성을 추구하는 일련의 활동으로 스스로 업무 해태·오류, 부정·비리를 예방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청백-e 시스템은 국공유지 취득자에 대한 취득세 과세와 과태료 누락 방지 등 지방세, 지방재정, 세외수입, 지방인사, 인허가 등 5대 지방행정 정보시스템을 통해 업무처리 과정에서 비리 및 행정착오를 예방하는 시스템이다.

한편 공직자 자기관리시스템은 모든 부서의 자율적 청렴시책 활동을 계량화해 관리하는 시스템으로 지난 4월 기존 시스템을 정비해 자발적 참여와 청렴문화 조성을 위한 청렴마일리지 운영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

구는 2014년부터 운영 중인 자율적 내부통제 제도의 취지를 살려 기존 시스템을 활용한 효율적 운영 방안을 고민했고 내실있는 운영을 위해 전부서를 대상으로 자율적 내부통제 운영을 평가하고 이를 부서 청렴마일리지에 반영하기로 했다.

특히 지난 9월 내부통제 운영평가 결과 나타난 청백-e 시스템의 낮은 적기 처리율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직원들이 늘 접속해 업무처리를 하고 있는 행정포털과 연계해 따로 청백-e 시스템에 접속하지 않고도 바로 처리할 수 있도록 알림 기능을 적용해 적기 처리율 제고에 힘쓰고 있다.

구 관계자는 “자율적 내부통제 제도가 효과적으로 작동한다면 업무처리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오류, 비리가 현저히 감소할 것”이라며 “자율적 내부통제 제도를 적극 활용해 예방감사를 강화하고 ‘청렴맛집, 은평로195’의 청렴정책 위상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