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내외, 팔도 쌀 담은 추석선물 전달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추석 명절을 맞아 각 분야에서 국가와 사회를 위해 헌신하는 분들과 사회적 배려계층 등 약 1만5000여 명에게 추석 선물을 보낸다. 문 대통령은 선물 내 인사말을 통해 "한 분 한 분의 일상이 온전히 회복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추석 선물은 충주의 청명주(또는 꿀)와 팔도 쌀 등 지역 특산물로 구성됐다. (청와대 제공) 2021.9.7/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