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릭핫이슈
"李 장남, 최근까지도 포커 쳤다"…與, 불법 도박 추가 확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2차 국가인재 영입발표에서 마스크를 고쳐쓰고 있다. 2021.12.16/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한재준 기자,이준성 기자 =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는 16일 이재명 당 대선 후보의 장남 이동호씨(29)가 최근까지도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포커를 했다고 밝혔다.

권혁기 민주당 선대위 공보부단장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이씨가) 포커를 한 시점이 최근까지"라며 "포커고수(온라인 포커 커뮤니티)라는 사이트에서는 지난해 7월까지 한 게 맞고, 그 외 사이트에서도 포커를 쳤다고 한다"고 말했다.

권 부단장은 이날 이 후보가 인터넷언론사 합동 인터뷰에서 장남 관련 의혹에 대해 '어떤 책임이라도 다 지겠다'고 언급한 것에 대해서는 "아들의 잘못에 대해 온당히 책임지게 하겠다는 것이고 알려진 것 외에도 무엇이 있는지 열심히 스크린 중이라는 것을 밝힌 것"이라며 "도박 시기 등 아들의 책임이 무한하다는 인식을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도박을 포함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린) 부적절한 글에 대한 포괄적 사과이고 책임을 지겠다는 뜻"이라고 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