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기
평택시, 저소득층 초·중·고 신입생에 입학준비금 20만원 지원
   
▲ 평택시청
[국회신문] 평택시가 올해부터 초·중·고교에 입학하는 저소득층 신입생들에게 입학준비금 20만원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평택시에 주소를 둔 국·공·사립 초·중·고등학교 및 특수학교에 입학하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신입생 총 약 700여명이 혜택을 받는다.

입학준비금은 올해 3월 4일까지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을 받아 학적조회 등 대상자 최종선정을 통해 3월중 신청인이 지정한 계좌로 입금되며 신입생이 입학준비에 필요한 책가방, 운동화 등을 구매하는 비용에 사용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해 12월 저소득층 교육비 부담 완화 및 초등학교까지의 지원확대를 위한 ‘평택시 저소득층 초·중·고교 신입생 입학준비금 지원 조례’를 개정한 바 있다.

정장선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정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저소득층 중 초·중·고에 생애 첫 입학을 하는 신입생들이 행복한 학교생활을 시작할 수 있도록 평택시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한다”며 “적은금액이지만 아이들이 꿈을 키우는데 밑거름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교육복지실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상수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