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기
평택시, 민·관 통합사례관리 네트워크 ‘한울타리’ 간담회 개최민관 협력 체계 상시 보호체계 구축
  •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 승인 2022.05.27 12:57
   
▲ 평택시, 민·관 통합사례관리 네트워크 ‘한울타리’ 간담회 개최
[국회신문] 평택시는 지난 26일 민·관 통합사례관리 네트워크 ‘한울타리’를 구성하고 11개 기관 간담회를 사회복지협의회 5층 대회의실에서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지역 내 공공과 민간 부문에서 수행되는 다양한 사례관리 사업의 연계협력 체계를 구축해 실무자간 관계형성을 통해 유기적 협조 체계를 만들어 사례관리 전문성 향상을 위해 추진됐다.

각 기관 사업 현황을 공유하고 복합적 위기가구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민관 통합사례회의를 개최해 대상자의 서비스 제공계획 수립과 점검, 종결 등 문제 해결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시 고난도 사례 2건을 상정해 종합적인 의견을 모았다.

참석 기관은 공공부문에서는 복지정책과 희망복지팀, 아동복지과 아동보호팀, 드림스타트팀, 사회복지과 생활보장팀, 평택·송탄 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 평택경찰서 여성청소년과 등 6개 분야 팀장 및 실무자가 참석했고 민간부문에서는 합정종합사회복지관, 부락종합사회복지관, 평택지역자활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경기평택아동보호전문기관 등 5개 기관이 참석했다.

이창현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민·관 협력을 통한 사례관리 강화로 복합적 문제로 어려움에 처한 위기가구에 더 나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각 기관이 협력해줄 것을 당부했다”고 전했다.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