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리포트
당정 "유류세 인하폭 확대 포함 민생안정 특단대책 마련"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일 국회에서 열린 제3차 당·정협의회에서 귀엣말을 나누고 있다. (공동취재) 2022.6.15/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이밝음 기자,노선웅 기자 = 정부와 여당이 민간 활력을 높이기 위한 과감한 규제개혁과 민생안정을 위한 특단의 대책 마련에 나선다.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제3차 당·정·대 협의회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이 끝난 뒤 "당정은 지금 심각한 경제위기에 대한 인식을 같이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권 원내대표는 "당은 경제정책 기조를 민간주도로 과감히 전환할 것을 요청했다"며 "민간활력 높이는데 정부가 총력 다해달라는 주문을 했다"고 설명했다.

또 "당정은 과감한 규제개혁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모았다"며 "당은 의원 입법 시 자체적으로 규제개혁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는 방침"이라고 했다.

권 원내대표는 "민생경제 안정을 위한 특단의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며 "유류세 인하 폭 확대하는 방안 포함해 모든 방안을 동원해 물가 안정을 기해야 한다고 요청했다"고 강조했다.

편집부  desk@assemblynew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