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릭핫이슈
김진태, 윤리위 결정에 "할말 없다…이종명 안타까워"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News1 문요한 기자


(서울=뉴스1) 박정양 기자 = 자유한국당 2·27전당대회에 출마한 김진태 의원은 14일 5·18민주화운동 비하 논란과 관련, 당 윤리위가 자신에게 '징계유예'를 결정한 것에 대해 "특별히 할 말이 없다"며 "이제 전당대회에 집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이같이 밝힌 뒤, 윤리위가 이종명 의원에 대해 '제명'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선 "안타깝다"고 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이수용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