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울산
‘합창으로 떠나는 세계여행 - 세계 속 한국’공연7월 7일 오후 7시 30분 문화회관 대공연장
  • 배용원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 승인 2022.07.01 08:03
   
▲ 울산광역시청
[국회신문] 울산시립합창단이 오는 7월 7일 목요일 오후 7시 30분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합창으로 떠나는 세계여행 ? 세계 속 한국’을 무대에 올린다.

이번 공연은 미국, 아르헨티나, 사모아, 이스라엘 등 그동안 접하기 어려웠던 전 세계 나라별 민요를 아름다운 합창, 신나는 리듬, 시원한 타악 연주의 주제로 준비했다.

1부 공연에서는 미국의 대표적인 민요 넬리 블라이, 시골 경마, 아르헨티나 민요 리베르탱고 이스라엘 민요 얼마나 아름다운가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특히 몽고 민요 ‘여덟 마리의 갈색 말’은 몽고 평야를 달리는 여덟 마리 갈색 말을 통솔하는 사나이와 말발굽의 우렁찬 소리를 울산시립합창단의 빈틈없는 목소리로 무대를 채운다.

2부에서는 한민족의 애환과 숨결이 굽이굽이 흐르는 ‘구아리랑’을 시작으로 ‘떡노래’, ‘밀양아리아’ 등 선조들의 희노애락을 합창 음악으로 느낄 수 있다.

특히 마지막 곡 우효원 작곡 ‘건곤감리’는 태극기 네 모서리에 그려진 ‘건, 곤, 감, 리’의 상징을 표현한 곡으로 태극을 중심으로 한 통일의 조화를 들려준다.

이번 공연은 울산시립무용단의 출연도 하나의 볼거리이다.

연주단을 책임지고 있는 박상욱 악장의 현란하고 신나는 타악기 연주와 엄현숙 단원의 심금을 울리는 해금 연주, 모든 감정을 아름다운 움직임으로 표현하는 이소영, 김유성 단원과 울산시립합창단이 어우러져 한 편의 명화를 만들어 낼 예정이다.

울산시립합창단 관계자는 “코로나19를 벗어나 홀가분한 마음으로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께 울산문화예술회관에서 또 하나의 추억을 만들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용원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