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서울
소상공인 일상회복… 안전사고 예방부터~강서구, 소상공인 무료 전기안전점검 실시
  •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 승인 2022.07.01 08:26
   
▲ 소상공인 일상회복… 안전사고 예방부터~
[국회신문] 서울 강서구가 소상공인의 일상회복을 위한 지원에 나선다.

구는 전기사용이 급증하는 여름철을 맞아 집합금지 및 영업제한 조치가 내려졌던 소상공인에게 무료로 전기안전점검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의 안정적인 일상회복을 돕고 여름철 누전으로 인한 화재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서다.

이번 사업을 위해 구는 지난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진행한 ‘일상회복 지원사업’ 발굴에 이번 사업을 제안해 우수제안으로 선정, 1억원의 재난안전특별교부금을 확보했다.

또한 지난 5월 한국전기안전공사 서울서부지사와 전기안전점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지원 대상은 강서구에 사업자 등록을 한 소상공인으로 코로나19로 집합금지나 영업제한 조치가 내려졌던 업종 880개소를 지원한다.

점검항목은 전기누전 확인 절연저항측정 누전차단기 설치 및 정상작동 여부 개폐기/차단기 설치 및 작동상태 옥내배선 및 접지상태 등이며 점검 후 문제가 발견되면 정비 및 부품 교체도 무상으로 지원한다.

신청은 7월 1일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강서구청 홈페이지-소통과참여-행사접수’에 접속 후 사업자등록증 1부를 첨부해 신청하면 된다.

신청방법 등 더 자세한 사항은 ‘강서구청 홈페이지-공지/새소식’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들이 화재발생 등 안전사고 걱정 없이 안심하고 빠르게 일상으로 돌아가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