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기
중단 없는 안양발전 변화의 아이콘 클릭, 동반성장 미래 안양이 활짝민선8기 제10대 최대호 안양시장 1일 취임. 7대 운영계획 밝혀
  •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 승인 2022.07.01 13:42
   
▲ 중단 없는 안양발전 변화의 아이콘 클릭, 동반성장 미래 안양이 활짝
[국회신문] 중단없는 발전과 동반성장, 민선 8기 안양시정이 활짝 펼쳐졌다.

제10대 최대호 안양시장 취임식이 7월 1일 시청사 대강당에서 유관 기관장과 일반시민 등 9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최 시장은 6·1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안양시장에 당선, 민선 7기에 이어 다시 4년 동안 안양시정을 움직이게 됐다.

이날 취임식은 취임 선서와 취임사 낭독, 축하 꽃다발 전달이 있었다.

팝 소프라노 손지은의‘위풍당당’과‘아름다운 나라’열창이 분위기를 고조시켰는가 하면, 안양시립합창단은‘개선행진곡’과‘축배의 노래’로 큰 박수갈채를 불러 모았다.

최 시장의 민선 7기 영상기록물로 상영된‘대호 씨의 하루’는 방청객들을 즐겁게 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이상민 행안부 장관의 축하 메시지가 도착했고 김동연 경기도지사도 축전을 보내왔다.

최대호 시장과 부인 단옥희 여사는 취임식 후 식장을 나가는 시민들과 일일이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

최 시장은 취임사에서 코로나19가 아직 끝나지 않는 상황이고 고물가에 경제난이 닥친 시기인 만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서두를 밝혔다.

시청사 이전 추진은 안양의 미래를 위한 결단이었음을 강조하며 청사 부지는 앞으로 4차 산업 전진기지가 될 것임을 예고했다.

청사가 옮겨가는 만안구는 새로운 형태의 주거와 교통중심지로 변화하며 동반성장의 디딤돌이 될 것임을 비쳤다.

또 안양은 자율주행과 AI 그리고 빅데이터, 드론, 사물인터넷 등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합하는 스마트한 삶이 전개되고 청년을 비롯한 세계의 젊은이들이 모여들 것으로 전망했다.

풍부한 외국자본과 기술을 유치하기 위한‘경제특별구’설치를 검토하고 있음도 언급하면서 민선 8기 임기 4년은 미래 100년을 내다본 안양의 탄탄한 밑바탕이 될 것이며 그 위에 시민의 꿈이 영글어 갈 것이라는 희망도 내놨다.

특히 개발이 제한된 작은 면적의 도시가 어떻게 발돋움하는지를 보여주겠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또한 공무원들을 향해서는 시장인 자신을 믿고 함께 달려 나가자고 주문했다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국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 조수미 기자 chosoomee@assemblynews.co.kr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